(수원) 1개월 된 아기 살해한 친엄마, 범행동기 물어보니..

(수원) 1개월 된 아기 살해한 친엄마, 범행동기 물어보니..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c002064328.jpg 입니다.
클립아트 코리아 _ 기사와 관련없음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01055419_1280.jpg 입니다.
연합뉴스

지난 10일 경기도 수원시의 한 오피스텔에서 아기가 시신으로 발견되었다. 이에 경기 수원남부경찰서는 살인 및 시체은닉혐의로 A씨를 입건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계획이라 12일 밝혔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cb036175320.jpg 입니다.
클립아트 코리아 _ 기사와 관련없음

A씨는 2017년 생후 1개월인 제 딸이 먹을 분유에 약물을 넣어 살해한 뒤 시신을 비닐에 싸 자신이 살고 있는 오피스텔에 3년간 방치했다. A씨의 범행은 출생신고가 된 딸의 영유아 진료기록과 양육 보조금 지급 이력이 없는것을 수상하게 여긴 관할구청이 A씨의 소재 파악을 경찰에 의뢰하며 밝혀졌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img1.daumcdn.jpg 입니다.
연합뉴스

이에 경찰서 직원이 지난 10일 오후 4시경 A씨의 오피스텔을 찾았다. 그러나 A씨는 경찰이 방문하기 전 스스로 약물을 먹고 의식이 없는 상태였다. A씨는 이후 치료를 받고 자신의 범행을 자백했다. 그는 “남편없이 아이를 키울 형편이 안돼 입양을 보내려 했으나 그도 여의치 않아 범행을 저질렀다” 진술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c001011304.jpg 입니다.
클립아트 코리아 _ 기사와 관련없음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