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벌가에 아이낳아주고 50억 달러 받은 여성

인터넷 커뮤니티

최근 중국은 저출산 문제로 골머리를 앓고 있다 합니다. 이에 따라 제3자에게 임신을 위탁하는 대리모 출산 시방이 중국에서 폭발적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합니다.
그런데 얼마 전에 한 가정에서 아이가 태어나자 이 여성에게 홍콩달러로 50억(약 7600억)을 선물했다고 하는데요 도대체 거액의 현찰을 선물로 받은 여성은 누구인 것일까요?
어떻게 이렇게 많은 금액을 받을 수 있는지 궁금하시지 않나요?

네이버 영화 이미지

이 사연의 주인공은 영화 ‘이별 계약’의 조연으로 국내 관객들에게도 얼굴을 알린 대만 여배우 우페이츠라고 합니다
우페이츠는 서구적인 미모와 늘씬한 몸매로 사랑을 받은 대만 출신 배우 겸 가수입니다
영화 이별 계약 양애 히가 두 라라 승진기 등에 출연하며 탄탄한 연기력을 선보였었습니다
또 중국판 ‘슈퍼스타 K’인 ‘슈퍼스타 차이나’의 심사위언을 맡으면서 한때 대만 연예계에서 최고의 주가를 올리며 대만 대표 스타인 린즈링의 몸값을 훌쩍 뛰어넘기도 했습니다.

이하 중국 인터넷커뮤니티

이런 우페이츠는 2013년에 홍콩 갑부와의 깜짝 열애설을 발표했는데요 곧 얼마 지나지 않아 현지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혼전 임신 4개월째임을 고백해 화제를 모았습니다.
그로부터 1년 후 우페이츠는 홍콩에서 제왕절개로 2.76kg의 딸을 출산했다는 소식을 알렸습니다.
동시에 홍콩에서 한 달여간 산후조리를 한 후 대만으로 돌아가 건강관리와 육아에 집중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한편 그녀의 약혼남은 어마 무시한 재벌이라고 하는데요. 홍콩 모 그룹의 CEO 이자 유명 호텔 주주라고 합니다.
그녀는 약혼남으로부터 10.6캐럿의 다이아몬드 반지와 명품 백을 비롯한 홍콩의 별장 두 채와 3억 달러 상당의 회사 주식을 선물 받았다고 하는데
하지만 그녀는 아이를 셋이나 낳았음에도 공식적인 결혼식을 올리지 않았습니다 심지어는 혼인신고도 하지 않았다고 합니다.
공식적인 결혼 소식이 없어 결별설이 나돌기도 했지만 두 사람은 연인 관계로 함께 지내며 세 아이를 키우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특히 셋째 아이를 낳은 후에는 남성 측으로부터 50억홍콩달러가 넘는 현금 및 회사 주식, 대저택을 추가로 선물 받았다고 합니다.
생일, 기념일 등에도 명품 핸드백, 시계 등 고가의 선물공세를 받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런 둘 사이에도 행복할 것만 같던 결혼생활에 문제가 생기고 말았는데요 그녀의 남자친구는 중화권 숱한 여자 연예인들과의 스캔들로 유명한 인물이라고 합니다.
무엇보다 남편인 지샤 오보가 아내 우페이츠 임신 기간 동안 여배우 ‘잉얼’과 바람을 피웠다는 사실이 드러나 네티즌들에게 큰 충격을 안겨주었습니다.
향간에는 지샤 오보가 애초에 우페이츠와 결혼할 의사가 없었다는 설이 마다하게 나돌았었는데요
단지 우페이츠가 임신을 내세우며 계속해서 결혼을 재촉하고 공개적으로 결혼 의사를 내비친 것에 불과하다는 이야기도 이러한 주장에 힘을 실었습니다.
그러나 우페이츠는 신경 쓰지 않는 듯 오히려 자신의 SNS에 여자의 가치는 남자에게 있지 않으며 나의 행복한 인생은 이제 막 시작됐다는 뉘앙스의 글을 올리며 크게 개의치 않은 태도를 보이기도 했습니다.

결별설, 불륜설 등 무성한 소문에도 불구하고 이들은 여전히 다정한 연인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특히 지난 2018년에는 지사 오보가 71억 홍콩달러를 들여 사이판에 지은 5성급 호텔로 온 가족이 여행을 떠난 사진이 올라와
화제가 되기도 했습니다. 하지만 일각에서는 여전히 그녀에게 “애를 셋이나 낳았지만 인정받지 못한 우페이츠”라는 식의 안타까움 어린 시선을 보내고 있습니다.
우페이츠가 항간의 루머를 불식시키고 좋은 결혼 소식을 들려줄 수 있을지 지켜볼 일입니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