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광훈 밀접 ‘접촉자들’ 기침하며 괴로워하면서도 ‘코로나19 검사’ 거부

전광훈 밀접 ‘접촉자들’ 기침하며 괴로워하면서도 ‘코로나19 검사’ 거부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cats.jpg 입니다.

전 목사와 밀접 접촉한 ‘엄마부대’ 대표 주옥순 씨가 최근 몸살 증세를 호소하였다. 그는 이번 광화문 집회에서 전 목사에게 물병을 건네는 등 밀접 접촉한 바가 있었다. 이후 주옥순 씨는 개인 방송에서 “며칠 동안 몸살이 났다”며 “코로나 검사를 받으려고 한다”고 입장을 밝혔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2ou84od1eypdqp3o642.jpg 입니다.
이하-MBC ‘뉴스데스크’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8nv55gk81a73v5z3sqc.jpg 입니다.

하지만 그는 별다른 이유를 언급하지 않고 갑자기 말을 바꿨다고 한다. “아무 이상도 없는데 무조건 검사받아라? 이건 정부의 문재인이 사랑제일교회하고 우리 국민들에게 완전히 족쇄를 채우려고 하는 거지” 라고 발언하였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7vc4n8u02fs7x7wqi47h.jpg 입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oflcr05ky31ra0qd7009.jpg 입니다.

집회에서 전 목사의 손을 꼭 잡았던 김경재 전 총재는 지난 17일 정부 규탄 기자회견에서 기침하는 모습이 포착이 되기도 하였다. 현재 자택에서 격리 중인 그 역시 코로나 검사를 받지 않겠다는 입장을 고수 중인 것으로 전해지고있다. 한편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고도 웃으며 병원으로 이송된 전 목사는 이송 하루 만에 건강이 악화한 것으로 알려지고 있는중이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ctt1o9wkq54m02k6y1j5.jpg 입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020081501085_0.jpg 입니다.
연합뉴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