샘 오취리 영국 BBC ‘의정부고 논란’ 인터뷰 “한국서 흑인으로 사는 건..”

샘 오취리 영국 BBC ‘의정부고 논란’ 인터뷰 “한국서 흑인으로 사는 건..”

263176-298962-5337
스타데일리뉴스

가나 출신 방송인 샘 오취리(29)가 현지시각 13일 영국 BBC 사운즈 ‘포커스 온 아프리카’ 프로그램에 출연해 최근 경기 의정부고 졸업사진 논란에 대해 의견을 밝혔다. 오취리는 의정부고 학생들이 블랙페이스 분장을 하고 찍은 졸업사진을 비판했다가 역으로 비난당하며 사과를 했었다.

c2e279270149b29074179871863ae09b

그는’흑인에 대한 한국인들의 태도(의정부고 사건)’를 묻는 질문에 “학생들이 누군가를 공격하거나 조롱하려는 목적으로 흑인 분장을 한게 아닌 패러디 의도였다는것 안다. 그러나 흑인들한테 블랙페이스 분장은 굉장히 모욕적이며 이 논란은 한국인들이 블랙페이스에 얽힌 역사를 잘 모르고 그것이 모욕인지 이해가 부족해 생긴 일이다. 처음 문제 제기를 했을때는 이를 이해하려는 한국인 몇몇과 의미있는 대화를 했지만 소수의 사람들은 대화를 원하지 않고 공격만했다. 그들의 목소리가 커지며 논란이 발생했다.”밝혔다.

download
온라인커뮤니티 (공주고등학교)

샘 오취리는 과거 방송에서 ‘눈찢기퍼포먼스’를 한 것이 동양인 비하가 아니냐는 지적에 대해서도 해명했다. 그는 “스페인의 ‘못생긴 얼굴 대회’이야기를 하며 최대한 얼굴을 일그러뜨리려 한 일. 한국인을 흉내내거나 비하하려는 목적이 없었다. 내가 한국에 살며 일하는데 한국인을 비하할 이유가 없다. 그럼에도 이를 안 좋게 받아들이는 입장은 알겠다”며 해명을 했다.

maxresdefault
말하는대로

한편 논란이 다 가시기도 전에 공주고등학교에서 학생들이 ‘블랙페이스’분장을 하고 졸업사진을 찍어 논란이다. 심지어 학생들은 자신의 SNS에 사진과 함께 샘 오취리를 태그해 올렸다. 이는 ‘블랙페이스’가 ‘인종차별’이라는것을 충분히 인지하고 있다는 증거로 작용해 고의적 인종차별로 국내와 해외에서 비판을 받고있다.

image
박호두해외선물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