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모그래피에도 없는..” 과거 ’19금 영화’에 출연해 진한 ‘스킨십’ 연기한 우도환

“필모그래피에도 없는..” 과거 ’19금 영화’에 출연해 진한 ‘스킨십’ 연기한 우도환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FDAS.jpg 입니다.

2013년 개봉한 ‘가자, 장미여관으로’는 1989년 발표된 마광수 교수의 동명 시집을 원작으로 연예인 성 상납 문제를 다룬 영화다. 이 작품은 청소년 관람불가 등급으로 드라마, 멜로 장르다. 1992년생인 우도환은 22살에 ‘가자, 장미여관’에 출연하며 영화계에 얼굴을 내밀었다. 성수 역을 맡아 등장한 우도환은 극 중 여자친구와 관계를 맺고 싶어 하는 남성을 맡았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h6lnq7f9868aioo2jkkj.jpg 입니다.
이하-영화 ‘가자, 장미여관으로’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image%2B%25281%2529.png 입니다.

작품 속 우도환의 모습은 지금과는 사뭇 다른 분위기와 노출을 선보여 일각에서는 에로배우 출신이 아니냐는 의혹이 나왔다. 그러나 소속사 키이스트 측은 과거 TV리포트 측을 통해 “우도환이 작품 출연 기회를 어떻게 얻어야 할지 몰랐던 무명시절 영화”라며 “연기에 대한 열의로 출연 제의를 받은 참여하게 된 작품”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image%2B%25282%2529.png 입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j60971q8634nv08z9ox0.jpg 입니다.

또한 유명 포털사이트에서 우도환의 필모그래피에 ‘가자, 장미여관으로’가 삭제된 것에 관해서도 소속사는 역할이 작은 다른 작품도 여럿 빠져있음을 밝혔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image.png 입니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