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서 ’19금 베드신’ 선보인 문채원·이준기 (영상)

드라마서 ’19금 베드신’ 선보인 문채원·이준기 (영상)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117591853_5144683508891212_180372792961436738_n.png 입니다.
드라마 악의꽃 (이하)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117646282_5144683532224543_7322352842043857906_n.png 입니다.

드라마 ‘악의 꽃’ 이준기, 문채원이 뜨거운 베드신을 선보여 화제이다. 지난 19일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악의 꽃’에서는 첫 장면부터 진한 키스신과 베드신이 담겨있었다. 연쇄살인범의 아들로 신분을 숨긴채 살아가는 남편 백희성(이준기)를 의심하고 있는 경찰 차지원(문채원)은 전날 남편 백희성과 함께한 뜨거운 밤을 떠올리며 한숨을 쉬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117776617_5144683595557870_1858224842407221554_n.png 입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117933304_5144683378891225_5739575977076791430_n.png 입니다.

강력계 형사 차지원은 사랑을 나누는 동안에도 남편을 끊임없이 의심하는 모습으로 극의 긴장감을 더했다. 달달해 보여야하는 베드신 속 숨겨진 숨막히는 심리전에 시청자들은 역대급으로 긴장감이 넘쳤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고 있다. tvn ‘악의 꽃’은 매주 수,목 오후 10시 50분에 방송되고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118056635_5144683205557909_8922884744248230488_n.png 입니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