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염학회 ‘3단계’ 격상 주장 “의료 한계.. 이전과 다른 규모의 피해올 것”

감염학회 ‘3단계’ 격상 주장 “의료 한계.. 이전과 다른 규모의 피해올 것”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origin_%25EA%25B4%2591%25ED%2599%2594%25EB%25AC%25B8%25EA%25B4%2591%25EC%259E%25A5%25EA%25B0%2580%25EB%2593%259D%25EB%25A9%2594%25EB%25AC%25B8%25EB%25B3%25B4%25EC%2588%2598%25EB%258B%25A8%25EC%25B2%25B4.jpg 입니다.
뉴스1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YH2020061205850001302.jpg 입니다.
연합뉴스 (이하)

대한감염학회 등 유관학회가 ‘코로나19’ 상황이 매우 엄중하여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 격상이 불가피하다 전했다. 학회는 24일 성명을 통해 “지난 23일 0시 기준 전국적인 사회거리두기 2단계가 됐지만, 현재 유행 상황에 대응하기에는 역부족”이라 밝혔다. 학회는 “지난 2주간 국내서 발생한 코로나19 신규 환자만 2천명이 넘는다. 이번 유행은 우리가 경험한것과는 다른 규모의 피해를 남길 가능성이 높다” 진단하였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YH2020062902530001300.jpg 입니다.

학회는 이어 “병상이 급속도로 포화되는 등 의료체계 역시 감당하기 어려운 한계에 이르렀다. 방역 조치는 조기에 적용돼야 충분한 효과가 나온다.”며 정부의 결단을 촉구하였다. 또 코로나19 유행이 심각한 만큼 정부와 의료계가 힘을 모야할 시기라 강조하기도 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YH2020062910550001300.jpg 입니다.

국민들에게 역시 코로나19 위기 극복에 적극적인 동참을 해달라 부탁했다. “가급적 대면 활동을 최소화하고 불가피한 모임 속에서 사회적 거리두기와 마스크 착용을 꼭 실천해달라. 올바른 방법으로 마스크를 착용하고 손 위생도 꼭 지켜달라.”며 당부를 하였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YH2020081104200001300.jpg 입니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