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의사협회 공식입장 “국민들께 죄송하지만..”

[속보] 의사협회 공식입장 “국민들께 죄송하지만..”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YH2020082601200001301.jpg 입니다.
연합뉴스 (이하)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YH2020082601670001300.jpg 입니다.

대한의사협회가 정부의 변화를 촉구하기 위한 단체행동은 불가피하다는 입장을 다시한번 알려왔다. 의협은 26일 대국민담화문에서 “합리적인 해결을 위해 국무총리, 보건복지부 장관과 만나 의료계의 입장을 충분히 설명하고 허심탄회한 대화를 나눴다”며 밝혀왔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YH2020082602870001300.jpg 입니다.

의협은 “사태 해결을 위해 서로 공감대를 바탕으로 실무협상에서도 성실하고 치열하게 임했다. 치열한 실무협상의 과정에서 성실하게 임해주신 복지부의 진정성을 알고있다” 전하기도 했다. 그러면서도 의협은 “의료계와 정부가 합의점에 이르지 못해 26일부터 3일간 예정되어있던 단체 행동에 돌입하게 됐다.”며 “국민 여러분께 진심으로 죄송하다 말씀을 올린다” 밝혀왔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YH2020082602930001300.jpg 입니다.

의협 김대하 대변인은 “진심으로 사죄한다. 진료실 문을 걸어 잠근 채 거리로 향하고 싶은 의사는 단언컨데 단 한 사람도 없을것”이라며 “단체행동을 할 수 밖에 없었던 과정을 헤아려 달라” 설명했다. 한편 정부는 26일 의료계 총파업에 대해 ‘업무개시 명령’으로 맞대응을 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YH2020082603360001300.jpg 입니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