또다시 ‘주작’ 하자고 제안하는 ‘몰카’ 찍은 피나치공 주작범 송대익 (영상)

또다시 ‘주작’ 하자고 제안하는 ‘몰카’ 찍은 피나치공 주작범 송대익 (영상)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DFSFS.jpg 입니다.

송대익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몰카’라는 짧은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이날 송대익은 영상 초반부터 대놓고 몰카를 찍을 것이라고 예고하며 그는 “제가 또 몰카 찍는다고 하면 ‘얘 조작 아니냐’라고 할까 봐 100% 리얼 몰카를 준비했다”고 설명하였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0qlq4q989ak080byfoc7.jpg 입니다.
이하-YouTube ‘송대익 songdaeik’

몰카의 내용은 친구 서도균에게 다시 한번 조작 몰카를 찍자고 제안할 경우 어떻게 반응하는지 관찰하는 것이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a553283x6f9228427k8c.jpg 입니다.

그는 집 내부에 몰카를 설치하는 장면을 보여준 후 친구 서도균이 오자 정말 조작 몰카를 제안하였다. 의외로 서도균은 바로 이에 응했다. 이후 영상은 송대익이 서도균에게 상황극을 이어가다 몰카였음을 밝히는 장면으로 마무리된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ce579ez15gc2yuep8s92.jpg 입니다.

친구들끼리 가볍게 할 만한 장난이었고 주작(做作)이라고 할 만한 요소가 없었지만 ‘몰카’, ‘주작’이라는 키워드를 넣어 어그로를 끌었다는 지적이 빗발치는중이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v90m5d7clf88y72uabpi.jpg 입니다.

아울러 앞서 피나치공 사건, 인신매매 사건 등 조작된 내용의 몰카 영상을 올려 물의를 빚었던 그였기에 몰카라는 요소를 넣어 또다시 영상을 만드는 것 자체가 불편했다는 반응이 속속히 등장하였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3k6n60lcs99e07wf7m3o.jpg 입니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