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는 30일부터 수도권 음식점 ‘밤 9시’까지만 영업 이후 ‘포장-배달’만 가능

오는 30일부터 수도권 음식점 ‘밤 9시’까지만 영업 이후 ‘포장-배달’만 가능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FGFGDA.jpg 입니다.

정부가 수도권에 대한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를 유지하되 오는 30일부터 강화된 방역조치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모레(30일)부터 다음달 6일까지 수도권 내 위험도가 큰 집단에 대해 한층 더 강화된 방역 조치를 실시하겠다고 발표하였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YH2020082112100001300_P2.jpg 입니다.
이하-연합뉴스

먼저, 수도권에 있는 일반음식점, 휴게음식점, 제과점에 대해 밤 9시부터 다음날 새벽 5시까지는 포장, 배달만 허용하는 집합제한이 실시된다. 해당 시설에서는 마스크 착용과 출입자 명부 관리, 시설 내 테이블 간 2미터 유지 등의 핵심 방역수칙도 준수해야한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YH2020082801140001301_P2.jpg 입니다.

카페 중 프랜차이즈형 커피전문점에 대해서는 영업시간과 관계없이 매장 내 음식, 음료 섭취를 금지하고 포장, 배달만 허용되며 마찬가지로 음료 등을 포장해 갈 때도 출입자 명부 작성, 마스크 착용, 이용자 간 2미터 간격 유지의 핵심 방역수칙은 준수해야한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YH2020082615650001300_P2.jpg 입니다.

침방울 발생이 많은 활동이 주로 이뤄지는 헬스장, 당구장, 골프연습장 등 실내체육시설에 대해서는 집합금지 조치가 실시되며 오는 31일 0시부터 다음달 6일 24시까지 수도권 소재 학원에 대해서는 비대면 수업만을 허용하는 집합금지가 시행되고, 독서실과 스터디카페에 대해서도 집합금지 조치가 적용된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YH2020082510950001300_P2.jpg 입니다.

교습소의 경우 이번 집합금지 조치에서는 제외됐지만 집합제한 조치가 적용돼 출입자 명단관리, 마스크 착용 등 핵심 방역수칙을 준수해야 하며 위반시 바로 집합금지 조치가 실시되게된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YH2020082807460001301_P2.jpg 입니다.

이밖에 수도권의 요양병원과 요양시설의 면회도 금지되며 정부는 이번 조치에 따라 수도권 소재의 38만여 개의 음식점과 제과점, 6만3천여 개의 학원, 2만 8천여 개의 실내 체육시설 등이 영향을 받게 된다고 밝혔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cm08267335.jpg 입니다.
기사와관련없는사진/클립아트코리아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