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성애 테스트..” 암탉·병아리 가둬놓고 ‘킹코브라’ 풀어놓은 유튜버 (영상)

“모성애 테스트..” 암탉·병아리 가둬놓고 ‘킹코브라’ 풀어놓은 유튜버 (영상)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s.jpg 입니다.

얼마 전 한 유튜브에는 새끼를 지키려고 날카로운 이 드러낸 킹코브라와 목숨 걸고 맞서 싸우는 암탉의 영상이 공개되어 분노를 사고있다. 유튜버가 암탉의 모성애를 실험하기 위해 일부러 암탉과 병아리를 킹코브라와 함께 가뒀다는 것이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68zh6ktp2ve5j42jz2x.jpg 입니다.
이하-YouTube ‘WILD COBRA’

영상 속에서 암탉과 병아리들이 있는 방으로 커다란 킹코브라 한 마리가 날카로운 이를 세운 채 무섭게 다가온다. 이를 보고 위험을 직감한 엄마 닭은 위험을 무릅쓰고 날개를 파닥거리며 킹코브라를 내쫓으려고 애를 쓰고있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151bn5o8o6ye08kn0s7t.jpg 입니다.

그러나 킹코브라는 독기를 품고 더욱 고개를 바짝 세우고 날카로운 이로 엄마 닭과 병아리들을 공격하기 시작했다. 엄마 닭이 목숨을 걸고 킹코브라에 쪼아 대며 맞서 싸우는 동안 새끼 병아리들은 다행히 한 마리도 다치지 않고 무사히 킹코브라가 있는 방을 빠져나올 수 있었다고 한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3z0ka9bla5y4zs6vpxq6.jpg 입니다.

해당 영상은 현재 조회 수 1,100만을 기록하며 누리꾼들 사이에서 화제가 됐다. 누리꾼들은 모성애를 실험하겠다는 이유로 천적 사이인 암탉과 코브라를 한 공간에 넣은 발상이 매우 잔인하다고 지적하며 분노를 쏟아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u6c41u97v342x5le4a87.jpg 입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giphy.gif 입니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