샘 오취리 쏟아지는 비난에 결국 ‘인스타 삭제’ 후 ‘새 계정’ 만들어 처음으로 올린 글

샘 오취리 쏟아지는 비난에 결국 ‘인스타 삭제’ 후 ‘새 계정’ 만들어 처음으로 올린 글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cats.jpg 입니다.

샘 오취리는 인스타그램 계정을 새로 만들어 사과문을 올렸다. 그는 “그동안 경솔한 언행을 해 죄송하다”라며 더욱 성숙해져서 돌아오겠다는 메시지를 남겼다. 앞서 샘 오취리는 과거 인스타그램에 남긴 댓글로 인해 한차례 화제에 오른 바가 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01.23600461.1.jpg 입니다.
이하 -Instagram ‘samokyere1’

지난 3월 샘 오취리는 방송인 박은혜와 찍은 사진을 SNS에 업로드하였다. 이를 본 외국인 이용자는 “귀엽네. 흑인에게 가면 다시 돌아오지 못한다”(Cute once you go black you never go back)라고 댓글을 달았고, 샘 오취리는 “Preach”라고 답변을 남겨 네티즌들에게 분노를 샀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79s03l1q33i554w4s12s.jpg 입니다.

논란이 일자 샘 오취리는 지난 25일 원래 사용하던 인스타그램 계정을 삭제하였고 이후 그는 MBC 에브리원 ‘대한외국인’ 녹화에도 불참하였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unnamed.jpg 입니다.
JTBC-비정상회담

한동안 행적이 묘연했던 그가 다시 사과문을 올렸다는 소식에 누리꾼은 “꼭 반성하시길”, “앞으로 좋은 모습 보여주세요”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는 중이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unnamed%2B%25281%2529.jpg 입니다.
Instagram ‘samokyere1’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