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군 ‘장갑차’ 들이받은 SUV, 탑승자 전원 사망.. “형체 알수없어”

미군 ‘장갑차’ 들이받은 SUV, 탑승자 전원 사망.. “형체 알수없어”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YH2020083100730006000.jpg 입니다.
연합뉴스 (이하)

경기 포천에서 앞서가던 미군 장갑차를 들이받은 SUV(스포츠유틸리티차량) 탑승자 4명이 전원 사망했다. 31일 경찰 등에 따르면 30일 오후 9시 30분쯤 포천시 미 8군 로드리게스 사격장(영평사격장) 인근 영로대교에서창수에서 관인 방면으로 달리던 SUV가 앞서가던 미군 장갑차를 추돌하였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YH2020083100740006000.jpg 입니다.

이 사고로 SUV에 타고 있던 포천시 관인면과 영중면에 각각 사는 50대 두 부부 4명(여성 2명, 남성 2명)이 크게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사망했다. 이미 119 도착당시 이들은 심정지 상태였다. 또 장갑차에 타고 있던 미군 한명이 가벼운 상처를 입어 병원으로 이송되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YH2020083100750006000.jpg 입니다.

사고 당시 충격으로 SUV 차량의 앞쪽 엔진 부분은 형체를 알 수 없을 정도로 파손되었다. 장갑차는 오른쪽 무한궤도가 이탈하였다. SUV 차량은 사고 후 반대편 차로로 퉁겨 나갔고, 미군 장갑차도 교량 옆 난간을 들이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YH2020083100760006000.jpg 입니다.

경찰 관계자는 “사고 지점은 편도 1차로 교량 위 도로로 장갑차를 추돌한 SUV 운전자의 전방주시 태만으로 사고가 난 것으로 추정된다”고 밝히며 “추돌사고를 낸 SUV차량이 조수석 쪽으로 장갑차 뒤편을 들이받은 점을 볼 때 전방 주시 태만에 순간 급하게 핸들을 꺾은것으로 추정된다” 설명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A%25B2%25BD%25EA%25B8%25B0%25EB%25B6%2581%25EB%25B6%2580%25EC%2586%258C%25EB%25B0%25A9%25EC%259E%25AC%25EB%2582%259C%25EB%25B3%25B8%25EB%25B6%2580.jpg 입니다.

경찰 관계자는 “부검을 통해 SUV 운전자의 음주 및 약물 투약 여부 등을 조사할 예정”며 “정확한 사고 원인은 조사 중”이라고 밝혀왔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