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점심엔 초밥, 저녁은 돈가스” 식단에 분노하는 코로나 확진자

“점심엔 초밥, 저녁은 돈가스” 식단에 분노하는 코로나 확진자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0200901_135946.png 입니다.
JTBC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병원에 입원해 있는 극우 성향 유튜버 확진자 ‘신혜식’씨가 공개적으로 식사에 불만을 표출했다. 그는 지난달 18일 확진판정을 받아 서울 보라매병원에 입원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0200901_135951.png 입니다.
JTBC

병실에서도 유튜브 방송을 진행한 그는 “아침에는 커피 주고, 점심에는 초밥 주고, 저녁에는 돈가스를 준다. 이게 팩트다.”라며 식단에 불만을 표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0200901_135955.png 입니다.
JTBC

이어 “당신 부모나 아들이 이런 병에 걸렸는데 이러는게 맞냐. 대한민국 정신개조가 필요하다. 박정희식 독재가 필요하다” 말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YH2020061205850001302.jpg 입니다.
연합뉴스

이에 누리꾼들은 “엄청 잘 나오는데?”, “메뉴 부럽다..”, “정신개조는 본인이나 하셔야 될듯”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trd032tg06401.jpg 입니다.
클립아트 코리아 (기사와 관련없음)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