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마이삭’ 북상에도 ‘서핑’ 즐기다 구조 당하는 시민들

태풍 ‘마이삭’ 북상에도 ‘서핑’ 즐기다 구조 당하는 시민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611212110014965767_1_20200901114104438.jpg 입니다.
연합뉴스 (이하)

태풍 ‘마이삭’이 한반도를 향해 북상 중인 가운데 강한 바람에 높아진 파도를 타고 수상레저를 즐기던 시민들이 연달아 구조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611212110014965767_2_20200901114104446.jpg 입니다.

부산해경에 따르면 지난달 31일 오후 3시 47분쯤 부산 송정해수욕장에서 서프보드를 타다 파도에 밀려난 30대 남성 A씨가 해경에 구조되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YH2020090114010005100.jpg 입니다.

해경은 A씨를 구조한 뒤 육지로 돌아가던 중 인근에서 떠내려가던 또 다른 서핑객 한명을 우연히 발견하고 추가 구조를 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YH2020090114000005100.jpg 입니다.

또 이날 오후 5시 20분쯤 50대 남성 서핑객이 강한 조류와 파도에 밀려 청사포 인근 해상까지 밀려가 구조되기도 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YH2020090114020005100.jpg 입니다.

부산해경 관계자는 “강한 바람으로 파도가 높을 때 윈드서핑 등 레저활동을 즐기는 분들이 많은데 안전에 주의해야 된다” 당부했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