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화 속에 온 것만 같은 에메랄드빛의 ‘프랑스 호수마을’

동화 속에 온 것만 같은 에메랄드빛의 ‘프랑스 호수마을’

인스타@annecylakesideholidays

코로나19 사태가 이어지면서 가고 싶었던 여행을 취소하고 새로운 여행 버킷리스트를 만드는 이들이 많아졌다고 한다

인스타@birdie_art

이런 가운데 최근 온라인상에는 프랑스의 한 호수 마을 사진이 속속 올라와 여행을 꿈꾸는 누리꾼들의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고 한다

인스타@annecylakesideholidays

하얀 백조가 우아한 자태를 뽐내며 여유롭게 떠다니는 호수의 모습은 동화 속 삽화처럼 비현실적인 분위기를 자아내는데 동화 마을 같은 이곳은 바로 프랑스 동부 론알프 지방의 안시(Annecy)라는 곳이라 한다

인스타@nicox808

알프스산맥 기슭에 자리 잡은 안시는 구시가지를 통과하는 아름다운 강과 운하로 ‘알프스의 베네치아’라고 불리며 안시를 둘러싼 산에서는 겨울이 되면 스키를 즐길 수 있고 여름에는 다양한 레저 활동을 즐길 수 있다고 한다

인스타@annecylakesideholidays

특히 바닥이 보일 듯 투명한 안시호는 60년대부터 엄격한 환경 규제를 시행한 덕에 현재 유럽에서 가장 깨끗한 호수 중 하나로 꼽히며 이곳에 일광욕을 하거나 각종 레저 스포츠를 즐길 수 있어 많은 관광객들이 몰린다고 한다

인스타@melindahomerenov

안시를 더욱 동화 속 마을처럼 보이게 해주는 특별한 장소도 있다. 바로 12~16세기 사이에 지어진 안시성인데 완벽하게 보존된 안시성은 현재 프랑스 역사기념물로 지정된 상태라고 한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