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스장 창업하자마자 문 닫아 ‘멘탈’ 터진 유튜버 ‘핏블리’ (영상)

헬스장 창업하자마자 문 닫아 ‘멘탈’ 터진 유튜버 ‘핏블리’ (영상)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maxresdefault.jpg 입니다.
YouTube ‘핏블리 FITVELY’ (이하)

지난 2일 유튜브 채널 ‘핏블리 FITVELY’에는 “코로나19 때문에 헬스장 닫습니다… 하..”라는 제목의 한 영상이 올라왔다. 최근 경기도 부천의 한 헬스장을 개업한 그는 코로나 여파로 오픈도 하지 못한채 문을 닫게 되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app47z2234ht86a53qd9.jpg 입니다.

그는 “정부 지침에 따라 저희도 문을 닫았다. 인테리어도 끝났고 기구도 다 들어왔고 오픈 준비를 다 했는데 못 열었다”며 아쉬운 마음을 드러냈다. 이어 “청소도 다 했는데 씁쓸한건 사실이다” 밝혔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q93mty16e1w64hs27lrt.jpg 입니다.

아쉬운 마음을 담아 핏블리는 헬스장 구석구석을 소개해 주었다. 그는 영상 말미 “면역력 강화를 위해 집에서라도 운동을 하세요. 홈트레이닝 영상 열심히 찍어 올리겠습니다”라 말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5oy559952scgwqp016pc.jpg 입니다.

이어 “여러분 모두 힘내세요. 위기를 기회로 파이팅”이란 말도 덧붙였다. 그러나 곧 현타가 온듯 “나부터 힘내자.. 다음주에는 잘될 거야”라며 똑같은 말만 반복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wu1l0d8h0h3aris6z634.jpg 입니다.

영상을 본 시청자들은 “하루하루가 다 매출인데 맘이 아픈 게 눈에 보인다”, “잘 될 겁니다. 이겨내실 거예요”, “오픈인데 너무 아쉽다”라 말하며 그를 응원하고 있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