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소원♥진화 ‘결별설’에 새벽 장문의 글 올렸다

함소원♥진화 ‘결별설’에 새벽 장문의 글 올렸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5cd2bd7ec6294bcc9ac155c744196bdf.jpg 입니다.
스포티비 뉴스

배우 함소원이 최근 연달아 터진 결별설과 하차설에 간접적으로 입을 열었다. 지난 7일 새벽 함소원은 SNS에 장문의 글을 캡처한 뒤 게시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64260m110h9aw9k0j35t.jpg 입니다.
함소원 인스타그램

그는 꿈을 포기했다는 누리꾼에 “오래 살지 않았지만 인생 뒤돌아보면 힘든 날이 더 많았다. 평탄한 날보다 고민과 좌절에 긴 밤을 뜬 눈으로 지새운 날이 더 많다”고 밝혔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c3d9vvk55ud0l1c57rdq.jpg 입니다.
함소원 인스타그램

이어 “누구나 다 가는길, 뻔한 길을 선택할 수 있었지만 외롭고 힘든 나만의 길을 가려한다. 심장에 손을 대고 말한다. 괜찮다고, 이 일도 지나갈 일들이라고. 힘들어도 지나면 더 생각난다”라 조언도 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kk06r4qe6hfx4ayq87c5.jpg 입니다.
TV 조선

이어 함소원은 “오늘도 힘들었는데 아마도 몇 년 후 나를 생각하면 웃을것 같다”라고 전해 공감을 사기도 했다. 함소원은 최근 3주 내내 ‘아내의 맛’에 출연하지 않아 하차설, 남편 진화와의 결별설에 휩싸였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thumb.png 입니다.
‘아내의 맛’

이에 아내의맛 제작진 측은 의혹들을 전면 부인하며 사실이 아니라 밝혔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