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플 달면 ‘봉사 활동’ 인정돼서  학생들 사이에서 핫하다는 ‘선플  운동’

선플 달면 ‘봉사 활동’ 인정돼서 학생들 사이에서 핫하다는 ‘선플 운동’

라비다

이 서비스의 이름은 ‘선플 달기 운동 본부’에서 진행 중인 ‘선플 운동’이라 한다

문화 선교 연구원

선플 달기 운동 본부는 지난 2007년부터 시작된 서비스로 당시 익명성을 띤 악플의 영향으로 젊은이들이 생명을 버리는 안타까운 일이 이어져, 이를 미연에 방지하고자 만들어졌다 한다

미더리터러시

선플 달기 운동 본부 홈페이지에 가입해 각종 포털사이트에 올라온 기사에 선플을 달고 봉사 확인서를 받으면 된다 한다

선플달기 운동 본부

본부가 매주 정하는 ‘주제’에 맞는 기사에 들어가 댓글을 작성하는 식인데 연령대별로 기준이 조금씩 다르지만, 방법은 매우 간단하다고 한다

선플달기 운동 본부

띄어쓰기와 특수 문제를 제외하고 초등학생은 40자 이상, 중학생은 50자 이상 그리고 고등학생은 60자 이상으로 응원과 위로, 격려, 감사의 내용의 선플을 달면 된다 한다

인터넷 커뮤니티

이렇게 선플 20개를 달면 봉사 활동 1시간이 인정되고 신청이 끝나면 이 사항에 대해 소속 학교 선플 지도교사나 선플본부 관리자가 검토 후 승인하는데 이 과정에서 약 1주일 정도 소요되며 승인 완료 시 ‘봉사 확인증 발급내역’에서 출력할 수 있다 한다

클립아트코리아

단 선플 운동은 하루 최대 1시간만 등록 가능하다 한다 또 도배성 글이나 본인의 생각이 담기지 않은 단순 요약 글, 악성 댓글, 장난성 댓글 등이 반복될 경우 선플로 인정이 안 될뿐더러 본부 검토 후 소속 학교로 통보된다고 한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