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다음 달에 물건에 붙이만 해도 위치  추적 할 수 잇는 ‘에어태그’ 공개한다

‘애플’ 다음 달에 물건에 붙이만 해도 위치 추적 할 수 잇는 ‘에어태그’ 공개한다

디에디트

애플(Apple)의 블루투스 위치 추적 기반 장치 ‘에어 태그(AirTags)’의 공개 및 출시 소식이 들려왔다 한다

appleinsider

지난 5일(현지 시간) 애플 전문 매체 ‘애플인사이더’에는 ‘에어태그(AirTags)’가 10월 공개돼 2020년 연말 출시될 것이라고 전했다.

MacRumors

매체는 지난 8월 말 일본에 기반을 둔 ‘Mac Otakara’의 보도와 중국의 애플 공급망 내 소식통을 인용하며 이 같은 소식을 전했다 한다

MacRumors

이 ‘에어태그’는 아이폰에 탑재된 ‘나의 찾기(Find My)’ 기능과 통합될 것으로 보이며 이 기능은 아이폰뿐만 아니라 자신의 계정이 로그인된 모든 애플 기기의 위치를 확인할 수 있는 기능이라 한다

 gettyimagesBank

어떤 물건이라도 ‘에어태그’하나만 부착하면 기존의 ‘나의 찾기’에서 애플기기를 찾는 것과 같이 에어태그를 부착한 물건을 추적할 수 있다한다

MacRumors

또한 AR(증강현실) 기능을 활용한 ARKit을 도입해 에어태그가 부착된 분실물 근처에서 증강현실을 통해 분실물의 위치를 확인할 수 있다.

인터넷 커뮤니티

나에게 특별한 의미가 담긴 소중한 물건에 작은 ‘에어태그’ 하나면 잃어버릴 염려를 뚝 떨쳐낼 수 있게 될 것이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