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각, 채무자들에 분노의 경고 “빌린 돈 얼른 갚아”

허각, 채무자들에 분노의 경고 “빌린 돈 얼른 갚아”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9961C5335A254AA63F.jpg 입니다.
허각 인스타그램

가수 허각이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돈을 빌려놓고 갚지 않고 있는 채무자들을 향한 날선 경고를 날렸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0121009000916_0.jpg 입니다.
헤럴드 경제

그는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제발 부탁인데 나한테 돈빌려간 분들 염치라는게 있으면 이제 먼저 연락좀 해서 돈 좀 줘요. 기다리는거 이 정도했으면 됐잖아?”라는 글을 올렸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02009100601599134569_20200910060211_01_20200910084517295.jpg 입니다.
허각 인스타그램

앞서 허각은 자신의 이름을 도용한 키즈카페에도 “짜증이 난다. 적당히 해라”라며 일침을 가했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img_239562_1.jpg 입니다.
허각 인스타그램

이 사실을 알게 된 팬들은 “짜증나겠다”, “그런 사람들 최악이네요”, “연예인 돈 떼먹고 잠수? 에바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B%2589%25B8.jpg 입니다.
SBS

한편 가수 허각은 최근 신곡 ‘듣고 싶던 말’을 발표하고 현재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중이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