을왕리 음주운전 사고의 진실.. 운전자 여성 폭로 “동승자 남성, 돈 주겠다고 회유해”

을왕리 음주운전 사고의 진실.. 운전자 여성 폭로 “동승자 남성, 돈 주겠다고 회유해”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B%25B0%25B0%25EB%258B%25AC%25EA%25B8%25B0%25EC%2582%25AC%2B%25281%2529.jpg 입니다.
연합뉴스 (참고사진)

치킨 배달을 하던 50대 가장은 만취한 채로 운전대를 잡은 여성의 차에 치어 숨졌다. 면허취소 수준의 음주를 한 여성은 중앙선을 넘어 역주행을 하다 맞은편에서 오고 있는 오토바이를 그대로 치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B%25B0%25B0%25EB%258B%25AC%25EA%25B8%25B0%25EC%2582%25AC%2B%25283%2529.jpg 입니다.
연합뉴스 (참고사진)

결국 운전자 30대 여성은 구속됐으며 차량의 주인이자 동승자인 40대 남성은 방조 혐의로 입건됐다.

그런데 이 남성이 지인을 통해 운전한 여성에게 “합의금을 마련해 줄테니 내가 입건되는 것을 막아달라” 회유를 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SBS%2B%25EC%259D%2584%25EC%2599%2595%25EB%25A6%25AC%2B%25284%2529.jpg 입니다.
SBS (피해자 지키고 서 있는 목격자)

그는 지인을 통해 문자로 “합의금 낼 능력 없지않냐. 내가 입건되면 도와줄 수 없다.”라며 자신이 술에 취한 탓에 A씨의 음주운전 사실을 몰랐던 것으로 경찰조사에서 거짓말을 해달라 요구하고 있다. 하지만 A씨는 정반대의 진술을 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C%259D%2584%25EC%2599%2595%25EB%25A6%25AC%2B%25282%2529.jpg 입니다.
사고 당시 블랙박스 (온라인 커뮤니티)

A씨는 “동승자 남성에 대리운전을 부르자 했지만 내 말을 무시하고 운전을 하라고 시켰다. 강압적인 분위기가 만들어졌고 남자들이 계속 붙어있어서 그 자리를 얼른 벗어나고 싶었다” 주장한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C%259D%2584%25EC%2599%2595%25EB%25A6%25AC%2B%25288%2529.jpg 입니다.
연합뉴스 (운전자 A씨)

주장이 사실이라면 동승자 B씨는 단순 방조혐의가 아닌 음주운전 교사 혐의를 받을 수 있어 처벌 수위가 높아진다.

경찰은 동승자가 음주운전을 시킨 정황과 방조 혐의를 벗으려 증거 인멸을 시도했는지에 대한 조사를하고 있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