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막장 집안의 금수저 vs 화목한 집안의 흙수저” 당신의 선택은?

“개막장 집안의 금수저 vs 화목한 집안의 흙수저” 당신의 선택은?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fsdg.jpg 입니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금수저인데 집안 개판 vs 흙수저인데 집안 화목” 둘 중 한 가지를 선택해보라는 글이 올라와 대중들의 이목이 집중되었다. 금수저의 경우 원하는 모든 것을 살 수 있지만 성적에 대한 강요와 일상에 대한 감시, 툭하면 날아오는 막말을 견뎌내야 한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x820ea6lp5233l695xam.jpg 입니다.
영화-기생충

흙수저는 가족끼리는 정말 사이가 좋지만 기초생활수급자로 반지하 원룸에 살며 학원, 외식, 친구들과 노는 건 꿈도 꿀 수도 없는 삶을 살아야한다. 양쪽 다 극악의 난이도를 자랑하는 선택지에 누리꾼들은 저마다 다양한 의견을 쏟아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htm_201510281276132177.jpg 입니다.
온라인커뮤니티

금수저를 선택한 이들은 “돈이면 개판인 가족도 문제가 없이 지낼 수 있다”라고 주장했으며 이들은 “돈만 있으면 뭐든지 할 수 있는데 가족들이랑 싸울 일도 없다”라며 “사이가 조금 좋지 않아도 다른 친구들을 충분히 사귈 수 있다”라고 주장하였다. 또한 “돈이 없다면 아무리 화목한 가정도 불화가 생길 수 있다”라는 의견을 덧붙였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y2453a371407v6ns5ux2.jpg 입니다.
이태원클라쓰

흙수저를 선택한 이들은 돈이 인생의 전부가 아니다”라며 “물론 돈이 많다면 좋은 건 맞지만 평생 믿고 의지할 수 있는 가족과의 관계는 돈 그 이상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돈이 없다고 해도 내가 벌어서 우리 가족끼리 행복하게 살면 그만이다”라고 의견을 밝혔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newscj_%25EC%25B2%259C%25EC%25A7%2580%25EC%259D%25BC%25EB%25B3%25B4_715354_740499_3620.jpg 입니다.
이태원클라쓰

300개가 넘는 댓글 속에서 누리꾼들의 선택은 대부분 ‘금수저’ 쪽이었다. 가족의 화목함과 물질적 풍요로움, 쉽게 선택할 수 없는 가치 사이에서 당신이라면 어떤 선택을 하겠는가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thumb.png 입니다.
스카이캐슬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