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착취물 ‘박사방’ 무료회원 추정 ’20대 남성’ 자택서 숨진 채 발견되었다

성착취물 ‘박사방’ 무료회원 추정 ’20대 남성’ 자택서 숨진 채 발견되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fasdfsda%2B%25281%2529.jpg 입니다.

22일 경기 안산단원경찰서는 A(22)씨가 전날 오후 5시께 단원구의 한 아파트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돼 사망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A씨는 ‘박사방’ 사건을 수사 중인 서울지방경찰청 사이버안전과로부터 ‘박사방’의 무료회원으로 파악돼 피의자로 입건된 상황인 것으로 전해졌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020041303838_0.png 입니다.
이하-연합뉴스

무료회원들은 ‘박사방’에서 성 착취물이 유포되는 행위를 방조한 혐의를 받는다. 휴대전화 등 압수물에서 성 착취물이 확인될 경우 소지 혐의가 추가된다. A씨는 오는 23일 경찰에 출석해 ‘박사방’ 사건 조사를 받으라는 출석요구서를 최근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CM20200327000077990_P2.jpg 입니다.

경찰 관계자는 “A씨 사망에 범죄 혐의점이 없어서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추정된다”며 “A씨가 얼마 전부터 경찰 조사를 받게 됐다고 주변에 털어놓은 정황 등을 토대로 자세한 사망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CM20200414000037990_P2.jpg 입니다.

한편 지난해 5월부터 올해 2월까지 여성들을 협박해 성 착취 영상물을 촬영한 뒤 ‘박사방’을 통해 판매·유포한 혐의로 올해 4월 구속기소 된 조주빈(24)에게 검찰은 이날 무기징역을 구형했다. 아울러 경찰은 ‘박사방’의 무료회원으로 추정되는 305명 중 서울에 사는 10여명에 대한 압수수색에 나섰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wm404242.jpg 입니다.
기사와관련없는사진/클립아트코리아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