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거 머리 없어, 새우 아니야” … 생애 첫 심부름에 인생 최대 고민 만난 ‘최강 귀요미’ 벤틀리

“이거 머리 없어, 새우 아니야” … 생애 첫 심부름에 인생 최대 고민 만난 ‘최강 귀요미’ 벤틀리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Screenshot%2B2020-05-04%2Bat%2B11.05.20.jpg 입니다.
슈퍼맨이 돌아왔다

벤틀리가 생애 첫 심부름을 하러 갔다가 인생 최대 고민에 빠져버렸다.

지난 3일 방송된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첫 심부름에 도전한 벤틀리가 새우를 사고자 동네 마트를 방문한 모습이 방송됐다.

호기롭게 마트에 입성한 벤틀리는 매장을 돌며 새우를 찾는다.

사장님의 도움을 받아 새우를 찾은 벤틀리는 손질된 새우를 보고는 “머리가 없다. 새우 아니다”며 당황한 표정을 하였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Screenshot%2B2020-05-04%2Bat%2B11.06.04.jpg 입니다.
슈퍼맨이 돌아왔다

아빠 샘 해밍턴은 분명 머리가 있는 새우의 사진을 보여줬지만 벤틀리가 건네받은 새우는 손질이 된 새우로 몸통만 있었다.

난감함에 사로잡힌 벤틀리는 흔들리는 눈동자로 새우를 응시하였다.

한참을 고민하던 벤틀리는 이내 결심한 듯 “머리가 없어도 괜찮다. 사야겠다”며 새우를 집어 든다.

한편 슈퍼맨이 돌아왔다는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15분에 방송된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Screenshot%2B2020-05-04%2Bat%2B11.05.49.jpg 입니다.
슈퍼맨이 돌아왔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