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제원 의원 아들 ‘래퍼 노엘’ ‘음주운전+운전자 바꿔치기’ 결국엔

장제원 의원 아들 ‘래퍼 노엘’ ‘음주운전+운전자 바꿔치기’ 결국엔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YH2020050717510001300_P2.jpg 입니다.
연합뉴스

래퍼이자 미래통합당 장제원 의원의 아들 노엘(장용준)이 징역을 구형받았다고 한다.

7일 노엘은 서울 마포구 서울서부지법에서 열린 2차 공판에 참석하였다.

이날 노엘은 특정범죄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위험운전치상), 도로교통법위반(음주운전), 범인도피 교사, 보험사기방지특별법 위반 등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고 전해진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YH2020041214170005100_P2.jpg 입니다.
기사와관련없는사진/연합뉴스

검찰은 “초범이고 피해자와 합의했으나 혈중알코올농도가 높은 점 등 여러 근거를 반영해 징역 1년 6개월을 선고해달라”라고 하였다.

앞서 노엘은 지난해 9월 7일 오전 서울 마포구의 한 도로에서 술에 취한 상태로 차를 몰다가 오토바이를 추돌한 사고를 낸 바 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YH2020050716320001300_P2.jpg 입니다.
연합뉴스

당시 노엘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129%로 면허취소 수준이었다. 오토바이 운전자는 경상을 입었다고 전해졌다.

노엘은 지인 A씨에게 대신 운전했다고 경찰에 허위 진술하도록 부탁한 혐의 및 허위로 보험사고 접수를 해서 보험처리 시도를 한 혐의도 받았다.

A씨는 범인 도피, 보험사기방지특별법 위반 혐의로 불구속 기소되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01.20462336.1.jpg 입니다.
기사와관련없는사진/MNET-쇼미더머니6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