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장 동료 ‘533명’ 전염시킨 ‘코로나19 슈퍼 전파자’

직장 동료 ‘533명’ 전염시킨 ‘코로나19 슈퍼 전파자’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BMZ.jpg 입니다.
BMZ _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가나의 한 생선 가공공장에서 일하는 남성 1명이 동료 533명에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을 전염시킨것으로 밝혀졌다.

11일(현지 시간) CNN에 따르면 나나 아쿠포-아도 대통령은 전날 대국민 연설에서 “533명이 단 1명의 노동자에게서 바이러스에 감염됐다”고 밝혔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Foreign%2BPolicy.jpg 입니다.
Foreign Policy _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그는 지난달 보건당국이 검사를 위해 채취한 921개의 샘플에서 공장 감염 사실이 확인됐다고 말했지만 대응 조치 등 더 세부적인 내용에 대해선 언급하지 않은 상태이다.

이 생선 가공공장의 집단 감염으로 가나의 코로나19 감염자는 4,700명으로 늘었으며 이 중 22명이 사망하였다.

가나에서는 지난 3월 첫 코로나19 감염자가 발생했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img_20170923114318_c9ef45f3.jpg 입니다.
백종원의 푸드트럭 _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