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8명 사망’ 이천 물류창고 화제 원인.. ‘담배꽁초’ 결국은 인재였다

’38명 사망’ 이천 물류창고 화제 원인.. ‘담배꽁초’ 결국은 인재였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03503385c1kixitwt134.jpg 입니다.
SBS

지난달 29일 발생했던 이천 물류창고 화재 사건에 대한 당시 영상이 공개되었다.

공개된 영상에 따르면 불이 시작된 뒤 단 20초 만에 불이 지하 2층 전체를 덮어버렸는데, 현장에서 담뱃갑과 꽁초가 발견되었다.

영상에서는 불이 시작되자 소화기를 찾는 한 남성의 다급한 목소리가 들린다.

이에 건물 밖 작업자들이 소화기를 들고 달려오지만, 불길은 순식간에 지하 2층을 뒤덮고 유독가스가 시야를 가린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fu8f0c3firsx94tst14.jpg 입니다.
SBS

이 모든 상황은 불이 시작된 지 단 20초 만에 벌어진다.

이날 현장 감식에 나선 소방당국은 산소절단기와 토우치, 아크 용접기 등 발화기기와 함께 담뱃갑과 꽁초까지 발견했다고 밝혔다.

이에 작업장에 있던 산소용접기 등 발화기기 불티 혹은 담배 불티가 우레탄폼에 옮겨붙으면서 불길이 확산한 것으로 보고 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n3jbh33k2232inkndv8h.jpg 입니다.
SBS

유증기가 발생하는 우레탄폼 작업 현장에서 용접 작업은 물론 흡연까지 하면서 이로 인해 화재가 발생한 점을 배제할 수 없다는 것이다.

한편 가장 많은 사망자가 발견된 지상 2층은 사망자 18명 모두 조리실과 그 근처에서 질식사하였던 것으로 밝혀졌다.

소방당국은 이들이 무게가 많이 나가는 덕트 설치 작업을 여러 명이 함께하다 변을 당한 것으로 보고 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yaytg092233.jpg 입니다.
클립아트 코리아 _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