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보검X배수지X신동엽 입증된 케미로 3년 연속 백상예술대상 MC 맡는다

박보검X배수지X신동엽 입증된 케미로 3년 연속 백상예술대상 MC 맡는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DcWBEPOV0AUwvYw.jpg 입니다.
BOB 수지 팬페이지

신동엽, 배수지, 박보검이 3년 연속 백상예술대상 MC로 나선다.

신동엽, 배수지, 박보검은 오는 6월 5일 경기도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는 56회 백상예술대상 MC로 확정됐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신동엽·배수지·박보검은 2018년부터 3년 연속 백상예술대상 MC를 맡기로 결정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019050200293826700.jpg 입니다.
일간스포츠

최고의 방송인 신동엽은 50회부터 52회까지 백상예술대상 내리 3년 연속 MC를 맡은 뒤 한 해 쉬고 다시 3년째 마이크를 잡고 있는 중이다.

후보자들의 친절한 설명과 위트있는 멘트까지 시상식을 이끌며 호평을 받고있다.

5년 연속 MC석에 서게 된 배수지는 ‘백상의 여신’이란 말이 어색하지 않을 정도로 상징성이 크다.

걸그룹으로 시작해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오가는 20대 여배우의 대표 주자로 뛰어난 미모만큼 차분한 진행으로 깔끔하게 MC를 소화한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30000600875_1280.jpg 입니다.
SBS funE

두 남자 MC 사이 유연한 완급조절로 시상식을 원활하게 리드하기도 한다. 드라마와 영화를 오가며 촬영하고 있음에도 시간을 기꺼이 냈다.

아시아에서 사랑받고 있는 박보검도 3년 연속 인연을 이어가리로 결정했다.

데뷔 이후 쉼 없이 활동해 온 필모그라피와 다년간 생방송 음악프로그램 MC로 다져진 진행 실력, 대본을 몽땅 외워 큐카드 없이도 물 흐른 진행을 보여주는 모습이 대단하다. 드라마 ‘청춘기록’ 촬영으로 바쁜 스케줄에도 백상예술대상 주최측의 러브콜에 응답하였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df.jpg 입니다.
박보검 팬페이지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