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난 집에 혼자 남겨진 ‘갓난 아이’ 구하러 난간에 매달린 엄마의 간절함

불난 집에 혼자 남겨진 ‘갓난 아이’ 구하러 난간에 매달린 엄마의 간절함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c4115rg378tupi58q8pb.jpg 입니다.
MBC ‘NEWS DESK’

제주도의 한 연립주택에서 불이 나 생후 50일 된 아이가 숨졌다.

지난 13일 제주도 소방안전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 15분쯤 이호2동 4층짜리 빌라 2층에서는 불이 났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대원은 20분 만인 1시 38분 큰 불길을 잡고 내부에 진입해 거실에 있던 생후 50일 된 남자 아기를 발견했지만 이미 숨진 뒤였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5er7n610amhm9jrh718y.jpg 입니다.
MBC ‘NEWS DESK’

화재 직후 아이의 엄마는 난간에 매달린 채 계속 집에 들어가려 했던 것으로 전해졌다. 하지만 이 여성은 미끄러져 추락했고 진입엔 실패했다. 이후 안면부와 목에 2도 화상을 입어 기관 삽관 상태로 제주한라병원에 이송됐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gli54n35k196738r77m1.jpg 입니다.
MBC ‘NEWS DESK’

목격자들은 불이 나자 2층 창문을 통해 밖에 나온 아기 엄마가 “안에 아이가 있다”고 소리치며 도움을 요청했다고 전했다.
불은 집 내부를 태우고 50여 분 만인 오후 2시9분에 꺼졌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wg8w8ewbg611iqsoeqm1.jpg 입니다.
MBC ‘NEWS DESK’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