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대폰 기록 공개하고 10억 받기 vs 공개 안하기” 박명수 5천만원도 가능

“휴대폰 기록 공개하고 10억 받기 vs 공개 안하기” 박명수 5천만원도 가능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s250bcv13xr37y4m6g20.jpg 입니다.
MBC ‘끼리끼리’


지난 17일 방송된 MBC ‘끼리끼리’에서는 해당 주제를 가지고 열띤 토론을 펼쳤다.’한 달 휴대폰 사용 기록을 공개하고 10억 받기 vs 공개 안 하기’라는 주제에 ‘끼리끼리’ 멤버들은 한참이나 고민하였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0p3ci6i86ju04k9op0s8.jpg 입니다.
MBC ‘끼리끼리’


성규는 “개인 정보를 공개하고 돈을 버는 것 자체가 옳지 않다”라며 공개하지 않겠다고 소신을 밝혔다.장성규가 반대 의견을 내자, 성규는 “돈만 주면 가족도 팔고, 정보도 다 팔겠다는 얘기냐”라며 반박하였다.

특히 박명수는 “거리낌이 없기 때문에 1억만 줘도 공개하겠다”라며 “한 장만 주신다면 지금이라도 통신사라도 다녀오겠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내었다.은지원이 “그걸 궁금해하는 분이 계실까”라고 디스 했지만, 박명수는 “그럼 5천만 원에 합의 봅시다. 5천 밑으로는 양보 못해요. 아니, 4천5백까진 양보하겠습니다”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4nau1l895m5v4kc49fl1.jpg 입니다.
MBC ‘끼리끼리’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