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효성 “전남친 여러 명이 ‘바람’ 피워 헤어졌다.. 용서하고 다시 만났지만 힘들어”

전효성 “전남친 여러 명이 ‘바람’ 피워 헤어졌다.. 용서하고 다시 만났지만 힘들어”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C%259B%2590%25ED%258B%25B0%25EB%2593%259C.jpg 입니다.
원티드 (드라마)

가수 전효성이 바람 피운 남자친구가 많았다며 가슴 아픈 일화를 고백했다. 전효성은 “저는 헤어짐의 이유 40%가 바람이었던 것 같다”고 경험담을 밝혔다.

그는 “바람을 피우고 안 피운 척을 하더라. 어차피 다 들키는데”라며 “처음에는 용서를 하고 다시 만나고 이랬는데 그게 할 짓이 못 되더라”라고 떠올렸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B%258D%2594%25ED%258C%25A9%25ED%258A%25B8.jpg 입니다.
더팩트

그러면서 전효성은 “걔랑은 어디까지 했고, 무슨 얘길 했는지 이런 게 머릿속을 (떠나지 않았다)”며 남자친구와 그 사람이 같이 있는 모습이 계속 떠올라 “그 전으로는 돌아갈 수 없다”고 회상했다.

전효성의 일화를 접한 누리꾼은 “진짜 공감 간다”, “전효성을 두고 바람을 피우는구나”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102638_92220_1033.jpg 입니다.
텐스타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