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려견’ 비싸게 팔려고 ‘학대’ 동영상 찍어 협박

‘반려견’ 비싸게 팔려고 ‘학대’ 동영상 찍어 협박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817z03p9r21q5dh4n314.jpg 입니다.
toutiao

지난 12일 강아지 주인은 SNS를 통해 반려견을 고문하는 영상을 찍어 올렸다고 한다. 공개된 영상 속 남성은 녀석의 목덜미를 꽉 잡았다. 남성의 학대에 깜짝 놀란 강아지는 소리를 꽥꽥 질러댔고 이후 목소리도 제대로 나오지 않아 캑캑 숨을 헐떡였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yb16w8w4n2ic40fs7ebi.jpg 입니다.
toutiao

영상 속 남성은 “개를 구하고 싶으면 너희들이 돈 내고 사라”고 말하며 그는 “아무도 안 사면 개를 죽이겠다”라며 “1200위안(한화 약 20만원)에 팔 생각이다”라고 협박하였다. 이후 이들은 쓰촨성의 한 애완동물센터에서 근무하는 후(Fu)를 중심으로 십시일반 돈을 모으기 시작했다.

지난 12일 목표했던 1,200위안이 모였고 후는 누리꾼을 대표해서 강아지의 주인을 만났다. 돈을 받은 주인은 약속대로 강아지를 넘겨줬으며 현재 녀석은 위탁보호센터에 머무르고 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bo718zr30o6rog87k046.jpg 입니다.
toutiao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