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슴’ 너무 큰 탓에 ‘워터파크’서 아기한테 부유수유(?) 하게 된 박준형

‘가슴’ 너무 큰 탓에 ‘워터파크’서 아기한테 부유수유(?) 하게 된 박준형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ly4b6rn2l2thu792259s.jpg 입니다.
JTBC ‘1호가 될 순 없어’

지난 27일 방송한 JTBC ‘1호가 될 순 없어’에는 박준형(46), 김지혜(42) 부부가 출연하여 이날 박준형과 김지혜는 늦둥이를 낳고 싶은 욕심에 비뇨기과를 찾았다. 이들을 맞이한 비뇨기과 원장은 검사를 마친 박준형에게 “남성호르몬 수치가 낮다”며 걱정하며 “박준형의 남성호르몬 수치가 3 초반대다. 신동엽이 7, 김종국이 9 정도다”라면서 두 딸과 아내 사이에서 지내는 박준형이 여성화되고 있다고 전하였다. 이에 김지혜는 “맞다. 남편 가슴이 요새 되게 나온다”라며 공감하였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sngb493l8zh48010c63o.jpg 입니다.
JTBC ‘1호가 될 순 없어’

이를 스튜디오에서 VCR로 지켜보던 장도연은 박준형에게 “여성화가 된다고 하니 아내를 도와 모유 수유라도 하는 게 어떻냐”고 농담을 던졌는데 모유 수유라는 말에 박준형은 무언가 떠오른 듯 “진짜 대박인 게 있었다”고 입을 열었다. 그는 “워터파크에 놀러 가 놀고 있는데 어떤 분이 ‘박준형 씨 팬이다’라고 하더라. 그래서 그분 아기와 함께 사진을 찍는데 아기가 내 젖을 빨더라. 처음 빨려봤다”고 말해 보는 이의 웃음보를 터트렸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sr6k22uf8sh88lsy5p4k.jpg 입니다.
JTBC ‘1호가 될 순 없어’

박준형은 “느낌이 이상하더라”라며 민망했던 당시를 회상했다. 커진 가슴 탓에 부유 수유(?)를 경험한 박준형 한편 박준형과 동료 개그맨 김지혜는 지난 2005년 혼인 이후, 2007년과 2009년 딸 주니와 혜이를 품게 되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img_5ed07bc9645d4.jpg 입니다.
JTBC ‘1호가 될 순 없어’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