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입 ‘여고생 BJ’가 공개한 고등학교 아침 ‘교실’ 상황 생중계 충격 장면

신입 ‘여고생 BJ’가 공개한 고등학교 아침 ‘교실’ 상황 생중계 충격 장면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rl22b32p6x59ohcuj183.jpg 입니다.
온라인 커뮤니티

지난 1일 아프리카TV에서는 ‘신입 여고생 여캠’이라는 제목으로 이날 아침의 여고 교실 풍경이 실시간으로 방송되었다. 영상 속 BJ를 포함한 학생들은 전부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고 있었다. 일부 마스크를 착용한 학생들이 보였지만 그마저도 턱밑까지 내린 상태였다고 한다. 방역에 어떠한 도움도 줄 수 없는 수준이었다. 또 학생들은 안전거리를 준수하지 않은 채 여럿이서 모여 수다를 떨었다고 한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oz3z35k2909h8q7144p7.jpg 입니다.
온라인 커뮤니티

방역 당국이 교실에서 꼭 지켜야 한다고 알린 ‘방역 수칙’이 전혀 지켜지지 않고 있었다. 앞서 교육부는 지난달 20일 고등학교 3학년 학생들의 등교 수업을 진행하면서 학생과 학부모에게 교내 코로나19 방역 관련 수칙을 지켜주길 당부했다. 수칙에 따르면 학생들은 교내에서는 식사 시간을 제외한 모든 시간에는 마스크 써야 하며, 안전거리를 확보해야 한다고 하였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lvc72x4xqgt3in5im5n8.jpg 입니다.
온라인 커뮤니티

개학 전부터 방역 당국이 안내한 수칙은 현실적이지 않다는 지적이 나왔다. 친구들끼리 있을 경우 너 나 할 것 없이 마스크를 벗을 거라는 예상이 지배적이었는데 아니나 다를까. 학생들은 모두 마스크를 사용하지 않고 있었다. 일부의 모습일 거라고 생각할 수 있지만, 해당 장면이 공유된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에서는 “내가 있는 곳도 이렇다”라는 댓글이 대부분이었다. 이런 만큼 아직 학교 등교 개학은 적절하지 않다는 여론이 강해지고 있다고 보여진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7kdy1wjk4u39q4kw51b.jpg 입니다.
온라인 커뮤니티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