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스 좌석에서 ‘피 묻은 생리대’ 가 펼쳐진 상태로 발견되었다

버스 좌석에서 ‘피 묻은 생리대’ 가 펼쳐진 상태로 발견되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3fn4jtn59mh970vu47d8.jpg 입니다.
리얼타임러브

한 남성은 페이스북 페이지에 “왼쪽 구석에 뭔가 떨어져 있다”라는 문구와 함께 버스 좌석이 담긴 사진을 게재하였다. 빨간색이 인상적인 버스 좌석의 한쪽에는 하얀색 물체가 놓여있는 모습이다. 충격적이게도 하얀색 물체의 정체는 누군가 쓰고 버린 생리대였다. 하얀색 생리대는 빨간 좌석과 대비돼 더욱 눈에 띄었다. 특히 실제로 누군가 착용한 후 버린 듯 생리대에는 피로 보이는 붉은 액체가 묻어있어 충격을 더하고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ql647wgbtr3ov93eljyb.jpg 입니다.
Facebook ‘hkon9agroup’

해당 게시물을 접한 누리꾼들은 “어떤 더러운 인간이 다른 사람도 타는 대중교통에 생리대를 버리나?”, “혼자 타는 자가용에서도 이런 역겨운 짓은 안 한다”, “아니 버스 안에서 어떻게 생리대를 빼서 버리지?” 등 믿기 어렵다는 반응을 보이면서도 이를 버린 승객에 대한 비난을 쏟아냈다. 생리대를 사용하면 휴지 혹은 생리대 개별 포장지를 이용해 안쪽이 보이지 않도록 단단히 감싼 후 위생 휴지통 등 적절한 장소에 버려야 하는데

하지만 버스에 생리대를 버린 누군가는 이 모든 것을 지키지 않았다. 속옷 안에 있는 생리대가 자신도 모르게 떨어지는 것은 말도 안 되는 일. 이에 일부러 다른 이에게 불쾌감을 주기 위해 벌인 짓 같다는 지적이 나오면서 현지 누리꾼들은 “어떻게 해서든 생리대를 버린 사람을 찾아서 처벌해야 한다”라고 주장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지고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l65wtwc2r2r0v0us1794.jpg 입니다.
Facebook ‘hkon9agroup’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