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 할아버지 돌아가신것도 모르고 매일 주차장 나와 바깥 쳐다보며 애타게 기다리는 고양이

집사 할아버지 돌아가신것도 모르고 매일 주차장 나와 바깥 쳐다보며 애타게 기다리는 고양이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7b1p5yv7h6fc63cw4dvy.jpg 입니다.
Good Times

온라인 미디어 굿타임즈(Good Times)는 세상을 먼저 떠난 집사를 잊지 못하고 애타게 기다리며 주차장에서 떠나지 않는 어느 한 고양이의 가슴 아픈 사연을 소개했다.

고양이 주인은 다름아닌 주차장에서 일하던 직원이었다. 고양이 주인은 홀로 사는 할아버지였고 할아버지는 근무 시간 돌봐줄 사람이 없어 매일 고양이를 자신의 일터에 데려왔었다.

그러던 어느날 비극이 찾아왔다. 주차장 내 시스템이 자동으로 바뀌면서 할아버지가 해고된 것이다. 엎친데 덮친 격으로 할아버지가 해고된지 며칠 되지 않아 교통사고로 그만 갑자기 세상을 떠났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ro1h87mxmap180p04u82.jpg 입니다.
Good Times

유일한 가족이었던 할아버지를 하루 아침에 잃어버린 고양이는 그렇게 슬픔에 빠져있었다가 어느날부터 주차장에 나타나 주변을 배회하며 할아버지를 애타게 기다리고 있다고 한다.

주차장 관리자와 할아버지 아들이 고양이를 집으로 데려가려고 했지만 녀석은 어떻게 해서든 다시 주차장으로 돌아왔다.

고양이의 진심에 주차장 관리자는 녀석이 머무를 수 있도록 배려해줬고 덕분에 고양이는 주차장에서 할아버지가 다시 돌아오지는 않을까 싶은 마음에 주차장을 지키고 있다고 한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l26i42c720up80yr1b79.jpg 입니다.
Good Times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