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살 때 롯X월드서 ‘길거리 캐스팅’ 당했다는 귀염 뽀짝 ‘전진서’ 과거 사진

7살 때 롯X월드서 ‘길거리 캐스팅’ 당했다는 귀염 뽀짝 ‘전진서’ 과거 사진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n1f5ytblttiz9613l5lg.jpg 입니다.
tvN ‘유퀴즈 온 더 블럭’

지난 10일 방송된 tvN ‘유퀴즈 온 더 블럭’에서는 전진서가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방송에서 전진서는 7살 때 롯데월드에서 길거리 캐스팅을 당했다는 사실을 털어놨다. 실제로 공개된 당시 사진에서 전진서는 어린 나이에도 훈훈한 비주얼을 자랑하며 일상에서도 7살의 전진서는 뚜렷한 이목구비로 단숨에 시선을 사로잡았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g33o969b342q4mak1k2.jpg 입니다.
tvN ‘유퀴즈 온 더 블럭’

7살에 데뷔해 벌써 9년 차가 된 그는 SBS ‘상속자들’에서 이민호 아역, tvn ‘미스터선샤인’에서도 이병헌 아역으로 활동했다. 전진서는 배우라는 직업에 대해 “적성에 딱 맞는 거 같다고 생각한다. 솔직히 뽐내는 걸 좋아하는 편은 아닌데 카메라 앞에 서면 집중이 되는 느낌이 있다”고 애정을 드러내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m43p10k1e71b9f9j8l63.jpg 입니다.
tvN ‘유퀴즈 온 더 블럭’

최근 종영한 JTBC ‘부부의 세계’에서 전진서는 극 중 지선우(김희애 분)와 이태오(박해준 분)의 아들 이준영으로 분했다. 애처로운 감정 연기로 전진서는 시청자를 사로잡으며 드라마 흥행에 큰 역할을 했다는 평을 듣고 있다고 한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n7ir151gd43k5bx774x4.jpg 입니다.
tvN ‘유퀴즈 온 더 블럭’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99bda66zm25071z4l58l.jpg 입니다.
tvN ‘유퀴즈 온 더 블럭’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