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적 명소 ‘우유니 사막’에 걸린 태극기에 본인 사인하고 자랑한 X개념 유튜버

세계적 명소 ‘우유니 사막’에 걸린 태극기에 본인 사인하고 자랑한 X개념 유튜버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lssj646r8sjo42d4w6by.jpg 입니다.
온라인 커뮤니티

한국인이라면 해외여행 중 태극기를 발견했을 때 벅찬 감동을 느꼈던 경험이 한 번 쯤 있을것이다. 유우니 사막에서 발견한 태극기에 너무 감동한 나머지 멋대로 낙서를 한 유튜버가 누리꾼들의 비판을 받는 중이다.

유튜브 채널 ‘Leo Chun’을 운영하고 있는 한국인 유튜버 천씨는 유우니 소금 사막에서 태극기를 발견하고 천씨는 “유우니에서 태극기를 보니 신기하다”라며 “대한민국 자랑스럽다”라는 소감을 밝혔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11ntin49dz88753n9u3y.jpg 입니다.
온라인 커뮤니티

태극기를 본 감동이 가라앉지 않은 듯 천씨는 “저 미친 짓 좀 할게요”라며 “태극기에 제 이름, 싸인, 그리고 날짜를 적어야겠다”라고 말한다. 발언 직후 천씨는 태극기에 실제로 자신의 흔적을 남겼고 “한국인이어서 자랑스럽다”라는 말과 함께 자신의 글이 적힌 태극기를 화면에 확대해 보여준다.

누리꾼들은 “한국인이어서 자랑스러운 거랑 태극기에 낙서를 하는 거랑 무슨 상관이죠”, “태극기에 왜 함부로 낙서하는 거죠?”라며 그를 비판하였다. 한편 형법 105조에 의하면 대한민국을 모욕할 목적으로 국기 또는 국장을 손상, 제거 또는 오욕한 자는 5년 이하의 징역이나 금고, 10년 이하의 자격정지 또는 7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한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9uk667m71yxwoy9lr57j.jpg 입니다.
온라인 커뮤니티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