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천지’ 비판에 발끈해 코로나19 선별 진료소 구청 직원 ‘폭행’한 신도

‘신천지’ 비판에 발끈해 코로나19 선별 진료소 구청 직원 ‘폭행’한 신도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5EC%25BA%25A1%25EC%25B2%2598.PNG 입니다.
이하 Naver TV ‘뉴스는 YTN’ 캡처화면

15일 YTN은 선별진료소에서 일어난 폭행 사건을 단독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지난 10일 오전 11시 30분께 서울 녹번동에서 사건이 벌어졌다.신천지 교인인 40대 남성 A씨는 이날 코로나19 검사를 받기 위해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대기 장소에 머물렀다. 이때 안내 업무를 보던 구청 직원들이 신천지에 대한 대화를 나누다 비판하는 이야기까지 이어졌다고 한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PNG 입니다.

이를 들은 A씨가 발끈해 항의하다 폭행으로 이어진 것이다. 이 과정에서 다른 직원들과 청원 경찰 일부도 피해를 입기도 했다. 목격자에 따르면 A씨의 주먹에 맞은 구청 직원 한 명은 바닥에 쓰러져 있었다고 한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5.PNG 입니다.

이후 A씨는 인근 파출소로 연행됐지만 체온이 37.5가 넘는 발열 증상이 나타나 곧바로 귀가 조치 됐다. A씨는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다. 한편 경찰은 곧 공무집행방해와 폭행 혐의로 A씨를 불러 조사할 방침이라고 한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52.PNG 입니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FDG.PNG 입니다.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