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다공증 치료제 ‘랄록시펜’에서  코로나19 바이러스 억제 효과 확인됐다”

“골다공증 치료제 ‘랄록시펜’에서 코로나19 바이러스 억제 효과 확인됐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YH2020060912800006300.jpg 입니다.
연합뉴스 _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15일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경과원)은 질병관리본부 국립보건연구원과 진행한 코로나19 바이러스 억제활성 규명을 위한 공동연구를 통해 세포수준에서 랄록시펜이 코로나19 바이러스 억제활성이 있는 것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YH2020061302280006200.jpg 입니다.
연합뉴스 _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이미 시판 중인 약품이라는 점에서 랄록시펜은 어느 정도 안전성이 확보된 물질이다. 이에 4월부터 경과원, 경기도의료원, 아주대의료원, 고려대학교 안산병원이 참여하는 협의체를 구성해 임상시험을 할 예정이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YH2020061402580001300.jpg 입니다.
연합뉴스 _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임상 연구가 성공적으로 수행된다면 코로나19의 치료제 개발 기간의 단축 및 코로나19 치료제의 국산화를 통한 글로벌 시장 개척 등 다양한 이점이 있을것이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PYH2020061407210001300.jpg 입니다.
연합뉴스 _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경과원 관계자는 “이번 연구결과로 경기도의 감염병 치료제 개발 역량이 입증됐다”며 “감염병 치료제 개발과 검증을 위해 도내 연구기관, 제약기업, 병원 등이 상시적으로 협업할 수 있는 감염병 대응 산학연병 협의체를 구성, 운영할 계획”이라고 전하였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yaytg219206.jpg 입니다.
클립아트 코리아 _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