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청년들 상대로 10개월간 월세 ‘200만원’ 주는 청년월세지원금 신청받는다 “지금 바로 접수하러 가세요”

서울시, 청년들 상대로 10개월간 월세 ‘200만원’ 주는 청년월세지원금 신청받는다 “지금 바로 접수하러 가세요”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210D850580E023437.jpg 입니다.
나혼자산다 (이선빈 편)_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서울시가 올해부터 청년 1인가구에 월 20만원의 월세를 최장 10개월 간(생애 1회) 지원하는 ‘서울 청년월세지원’을 시작한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b454171bc3472dd5b8b9a1f6f9a635ad.jpg 입니다.
역도요정김복주_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16일 시에 따르면 서울 청년월세지원 사업은 독립생활 출발선에 선 청년 1인가구의 주거안정을 지원한다. 올해는 총 5000명의 지원을 받는다. 기준중위소득 120%(건강보험료 부과액 기준) 이하의 만 19세~39세 청년이 대상으로 올해 1인가구 기준중위소득 120% 이하 건강보험료는 직장가입자 7만702원 지역가입자는 2만9273원이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9fcff9b9d6642c611220c49a555ec6dd.jpg 입니다.
치즈인더트랩 _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특히 5000명 가운데 1000명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실직했거나 소득이 25% 이상 감소한 청년으로 배정되었다. 16일부터 29일까지 서울주거포털(http://housing.seoul.go.kr)에서 ‘서울 청년월세지원’ 신청접수를 받으며 이후 7월 중 소득재산 의뢰·조사를 거쳐 8월에 지원대상자를 발표하고 9월부터 지원금 지급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20180910101045_1247885_700_777.jpg 입니다.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_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단 주택 소유자나 분양권, 조합원 입주권 보유자, 일반재산 총액이 1억원을 초과하는 경우, 차량시가표준액 2500만원 이상의 자동차 소유자는 신청 대상에서 제외된다. 국민기초생활수급자(교육급여는 신청 가능)나 공공주거지원 사업에 참여하고 있는 경우도 신청할 수 없다고 한다.

이미지에 대체텍스트 속성이 없습니다; 파일명은 img1.daumcdn.jpg 입니다.
치즈인더트랩 _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저작권자 ⓒ커플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